• 최종편집 2019-09-20(금)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08.18 06:06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경기도 특별사법경찰단이 오는 19일부터 30일까지 도내 종자(육묘) 생산·수입 판매업체의 불법행위를 집중 수사한다.
 
18일 특사경에 따르면 이번 수사는 김장용 채소종자(쪽파 등) 등을 생산·수입 판매하는 종자(육묘)업체를 중심으로 진행된다.
 
특히 블로그 등을 통해 불법 유통하는 행위와 보증기간(유통기한)이 지난 종자 판매업체를 중점 확인할 방침이다.
 
주요 수사사항은 미등록 종자업, 보증을 받지 않은 종자 판매, 품종의 생산·수입 미신고 판매, 품종보호 표시사항 등 종자산업법 및 관련 규정 준수여부다.
 
불량종자에 관한 위법행위 수사는 처음 진행되는 것으로 경기도는 수사결과에 따라 도내 전 종자업 등록업체 등으로 수사를 확대할 계획이다.

이병우 특별사법경찰단장은 “미등록 종자업체의 종자나 보증을 받지 않은 종자 등 품질이 떨어지는 불법·불량 종자의 경우 발아율 저조, 생육 저하, 이(異)품종 혼입 등으로 인해 농가에 막대한 피해를 줄 수 있다”며 “선량한 농민에게 피해를 주고 부당이득을 취한 업체는 관련법에 따라 강력히 처벌해 불법·불량 종자유통을 원천 차단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전체댓글 0

  • 0889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경기도 특사경, 불법·불량 육묘 유통 행위 집중수사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